• 최종편집 2024-06-03(월)
 


11.jpg


- 취업률 60% 기록으로 지역청년 지역정주 이끌어내

 

경상남도와 울산·경남지역혁신플랫폼은 경남창원산학융합원과 공동으로 청년 취업지원 사업을 추진하여 경남 지역 중견·강소 기업에 15명이 취업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울산·경남지역혁신플랫폼은 ‘지역 청년인재의 취업·정주 롤모델’이 되고 있다. 청년인구의 수도권 지향성 이동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USG공유대학 교육과정을 제공하고, 지역 전략산업에 필요한 현장기반 문제해결 능력을 갖춘 창의적인 인재를 양성해 지역기업에 제공함으로써 취업과 정주의 선순환 생태계 구축을 통한 지역혁신을 실현해나가고 있다.


인턴십 과정 참여학생 및 지역대학교 소속학생 25명을 대상으로 올해 1·2월 두달 간 맞춤형 교육과 개인별 취업 컨설팅을 실시했으며, 이 중 15명이 LG전자, LH, 한화시스템, 현대비엔지스틸,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농협 등 참여자의 희망 직무에 맞게 최종 취업해 취업률 60%를 기록하며 지역 청년의 지역정주를 이끌어 냈다.


울산·경남지역혁신플랫폼과 경남창원산학융합원이 함께한 청년 취업지원 사업은 우수 인력의 역외 유출을 방지하고, 청년 실업 및 경남 지역 중견·강소 기업의 인력난 해소를 목표로 취업컨설팅을 활발히 운영해 지역 내 청년들의 일자리를 연결해주는 가교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취업준비생을 대상으로 ▲취업준비 공간제공 ▲입사시험 교육 ▲맞춤형 취업 컨설팅을 통해 취업역량을 높이고, ▲산단기업 교류회 ▲기업 알리미투어를 실시하여 기업에는 우수인재 발굴의 동기를 부여하고 청년에게는 채용면접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취업 사후관리 프로그램에 참여한 취업준비생들은 ‘개인별 취업 컨설팅’과 ‘모의면접’을 극찬했다. 그 중 개인 취업 컨설팅 프로그램에 참여한 A학생은 컨설팅 목적에 맞게 방향성을 잡아주고, 이상적으로만 생각하고 있던 면접에 대해 구체적인 답변을 함께 고쳐나갈 수 있어서 한 단계 발전할 수 있는 기회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전기직으로 직무를 희망한 L학생은 교재 비용과 스터디 공간 지원 및 실제 인사담당자로 근무한 강사에게 자기소개서 첨삭을 받는 등 취업 컨설팅 후 LH(진주) 전기직 분야로 최종 취업에 성공했다. 취업준비가 막막했던 차에 뜻깊은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어 좋았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장광수 울산·경남지역혁신플랫폼 센터장은 “교육 및 산학혁신 인프라와 울산·경남지역혁신플랫폼-경남창원산학융합원의 협력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지역 기업과 청년 간 연계·교류 강화, 정주 여건 활성화 등 앞으로도 청년 인재의 지역 취업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경상남도 관계자는 “취업 컨설팅이 지역 청년들과 기업에는 지역 인재 발굴의 좋은 기회”라며 “앞으로도 도내 여러 기관들과 협업하여 지역 고용 활성화와 취업 미스매치 해소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741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울산·경남지역혁신플랫폼, 경남창원산학융합원과 청년 취업지원 사업으로 15명 취업 ‘성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