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04(월)
 

- 미취업 청년 1,230명에게 월 50만 원씩 4개월간 지급


- 취·창업성공 시 취업성공금 50만 원 추가 지급


- 7월경 2차 대상자 추가 모집 예정

 

image.png

 

도내 미취업 청년의 든든한 지원군인 경남청년구직활동수당 지원 사업(이하, 드림카드)의 2022년도 첫 지원금이 6월 2일부터 지급된다.

 

청년구직활동수당 지원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와 고용감소에 따른 취업 준비 기간 장기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미취업 청년들이 구직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경비를 지원해 사회진입을 돕는 사업으로, 매달 50만 원씩 4개월간 최대 200만 원의 구직활동수당을 지원한다. 지원금 200만 원 중 20%에 해당하는 40만 원은 경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한다.


경상남도와 경상남도 경제진흥원은 도내 미취업 청년의 자기 주도적 구직활동에 기반한 취업준비 비용을 지원하는 드림카드의 1차 선정자 1,230명을 확정했으며, 선정자에게는 월 50만 원씩 4개월간 총 200만 원의 지원금을 지급한다.


1차 구직활동수당 신청자는 총 3,524명으로 주소지와 소득, 취업여부, 사업 중복참여 등을 심사해 최종 1,230명을 선정했다. 미선정자는 신청취소, 가구소득 초과, 타 사업 참여, 서류 미비 등의 사유로 미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구직청년들은 지난 5월 25일부터 온라인 예비교육을 통해 카드 사용방법, 구직활동 보고서 제출 방법 등을 숙지하고, 교육 후 영업점 방문 또는 비대면으로 드림카드를 발급 신청했다.


지원금은 6월 2일부터 청년구직활동수당 포인트와 경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하며, 받은 포인트는 신청 누리집 내에서 바로 사용하거나, 발급받은 카드로 오프라인에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경남사랑상품권의 비율을 기존 10%에서 20%로 상향하여 총지원금 200만 원 중 40만 원을 경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하며, 지원금 수급 대상자가 취‧창업에 성공하는 경우에는 3개월의 근속 여부를 확인하여 취업성공금 50만 원을 경남사랑상품권으로 추가 지급한다.


또한, 경상남도는 이번에 미처 신청하지 못한 사업 희망자를 위해 오는 7월경 대상자를 2차 모집할 예정이다.


사업내용 및 지원과 관련한 세부사항은 경상남도 바로서비스 누리집에서 확인하면 된다.


김창덕 도 일자리경제과장은 “취업 의지는 높으나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이번에 지원되는 구직활동수당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면서 “도내 청년들이 지역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94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도, 미취업 청년에게 1차 청년구직활동수당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