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8(목)
 

165631762965855.jpg

 

165631762965852.jpg

 

오태완 의령군수가 27일 경남연구원의 경남도지사 인수팀 사무실을 찾아 박완수 경남도지사 당선인에게 의령군 지역 현안의 도정과제 반영을 건의했다.

 

오 군수는 위치상 '경남의 중심'인 의령군의 지리적 이점을 강조하며 '국가도로망 남북 6축 의령 경유 노선 연장'과 '국도20호선 4차선 확장 조기 시행' 등 사통팔달 도로망 확충의 필요성에 열을 올렸다.

 

또 ▲국립국어사전박물관 건립 ▲신반정보고의 소방마이스터고 전환 ▲경남인재개발원 유치 ▲지방도 1013호선(의령 칠곡~진주 대곡) 확장 사업 등 의령군 현안 사업을 하나하나 설명하며 도정과제 채택을 건의했다.

 

이날 박 당선인은 오 군수의 건의사업을 경청하며 사업 성공을 위한 ‘족집게’ 조언을 전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오 군수는 "위치상 경남의 중심인 의령군이 기능적으로도 경남의 중심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좋은 정책 많이 만들고 있다"라며 "도민 모두가 행복한 경남을 위해서도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박 당선인은 "의욕 넘치는 모습에 힘을 보태 드리고 싶다"며 "언제나 문을 열어 놓겠다. 가깝게 자주 만나 경남의 미래와 의령 발전을 함께 고민해보자"라고 답했다.

 

한편 이날 오 군수와 박 당선인의 면담 성사는 군 단위 지역으로는 의령군이 가장 빨리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태그

전체댓글 0

  • 404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오태완 의령군수, 사통팔달 도로망 확충 등 지역현안 건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