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1(수)
 

- 29일 창원 호텔인터내셔널, 수출기업 등 RE100 관심 기업 대상


- 탄소중립 대응, RE100 인증 절차 및 에너지 컨설팅 등 설명


- 에너지자급자족형 인프라 구축사업 등 RE100 연계 사업 안내

 

165648675616567.jpg

 

경상남도는 29일 창원 호텔인터내셔널에서 SK에코플랜트 주관으로 경상남도 기업을 대상으로 한 ‘탄소중립 대응 및 RE100 이행’을 주제로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RE100(Renewable Energy 100%)은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량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충당하겠다는 캠페인으로, 이번 설명회는 경남도가 도내 기업의 RE100 달성 지원을 위해 추진 중인 ‘에너지자급자족형 인프라 구축사업’ 중 하나로 도내 기업의 RE100 대응 필요성과 달성 방안을 공유하고자 지난해 11월에 이어 2번째로 마련하였다.


이날 설명회에서는 ▲ 글로벌 RE100 동향과 기업의 대응 ▲ 스마트그린산단 RE100 실증 사업 소개 ▲ RE100 인증 지원 방안 ▲ RE100 추진을 위한 에너지 컨설팅 등 기업이 경남도 기업이 RE100을 이행하는 데 필요한 전반적 사항과 해결 방안이 소개되었다.


한편, ‘에너지자급자족형 인프라 구축사업’은 스마트그린산단 조성과 수출기업의 RE100 지원을 위해 경남도가 2020년 11월부터 2022년 12월까지 3년간 국비 191억 원, 지방비 139억 원, 민간 63억 원 등 총 393억 원을 투입하는 사업으로, SK에코플랜트, SK㈜ C&C, SK디앤디, 그리드위즈, 누리플렉스, 한국전기연구원,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이 참여하고 있다.


전국 10개 스마트산단 중 최초로 태양광 2MW, 수소연료전지 1.8MW, 에너지 저장 장치(ESS) 3MWh, V2G 74KW 등 에너지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으로서 도내 기업의 RE100 이행에 활용할 계획이며, 지휘 본부 역할을 할 그린에너지센터는 2021년 12월 착공하여 올해 12월 내 준공될 예정이다.


경상남도는 이 사업을 통해 2022년까지 총 8개 기업을 대상으로 RE100 실증을 추진하고, 향후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지원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2667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도, 도내 기업 RE100 참여 확대를 위한 설명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