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7(수)
 


- 경상남도수산자원연구소 감성돔 10만 마리 방류로 자원조성 추진

 

165716025711599.jpg

 

165716025711932.jpg

 

경상남도수산자원연구소(소장 송진영)는 다수어업인의 수혜 품종이며 낚시 어업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감성돔의 자원증강을 위해 어린 감성돔 10만 마리를 7월 7일 통영 오비도 인근 해역에 방류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방류하는 감성돔은 수산자원연구소에서 지난 2월부터 4개월 이상 사육하여 평균 6cm 이상 키운 것으로 통영수협과 통영시 해양관광레저선외기낚시사업조합, 인근 어업인들이 방류에 공동 참여하였다.

 

감성돔은 1년이면 15cm, 3년이면 26cm, 5년이면 33cm 정도 자라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참돔에 비해 성장이 늦지만 적조에 강하고 고가에 거래됨으로 양식량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고급횟감이며 다른 돔류에 비해 정착성이 강하여 자원조성용으로 기대치가 높은 어종이다.


한편, 도 수산자원연구소는 올해 어업인을 대상으로 자주복 및 능성어 수정란 3,650만 알과 해만가리비(180섶), 굴(2,000연) 등을 분양하였고 향후 동갈돗돔, 민어 수정란을 분양할 계획이다. 자원조성을 위해서도 해삼 50만 마리, 전복 18만 마리를 비롯하여 바지락, 감성돔, 참돔 등 576만 마리를 방류했거나 방류할 계획에 있다.

 

송진영 경상남도수산자원연구소장은 “이번 감성돔 방류는 연안 수산자원조성으로 지역 어업인의 소득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많은 어업인들이 선호하는 고부가가치 품종의 수산자원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9898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상남도, 감성돔 방류로 바다 사랑 함께 해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