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27(금)
 

- 13일, 코로나19 재확산 전환에 따른 긴급 시·군 보건소장 회의 개최


- 도내 의료대응 점검 및 지역상황 공유 등 협조체계 강화

 

165767901913415.jpg

 

박완수 경상남도지사가 도내 코로나19 확진자 증가 추세에 신속한 대응을 주문함에 따라 경남도는 13일 오전 전 시·군 보건소장과 함께 코로나19 재유행 대비 의료대응 강화를 위한 긴급회의를 개최하였다.


경남도는 코로나 확진자 발생 정점인 3월 3주 이후 확진자 수가 지속적으로 감소하다가 지난주부터 이번 주까지 일 신규 확진자가 두 배로 증가하는 더블링 현상이 나타나고 있어 재유행이 확산하는 추세다.


이에 경남도는 일 1만 명 발생 재유행 대비 신속한 의료대응체계 강화와 지속 가능한 일상회복을 위한 방역체계 전환을 위한 대응전략을 마련하고 시군 회의를 개최해 세부 추진사항을 논의하였다.


△ 입원치료 병상 확보 △ 일반의료 중심 원스톱 진료기관 확대 △ 시군별 응급의료 대응체계 확립 △ 고위험군 등 4차 접종 적극 추진 등으로 빈틈없이 재유행을 대비할 방침이다.


권양근 복지보건국장은 “여름 휴가철 이동량 증가와 신규 오미크론 변이 해외 유입 증가 등 위험요인을 감안할 때 확산추세가 지속할 것으로 관측된다”며, “도와 시군이 협심해서 지금까지 함께해 온 것처럼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의료대응 추진에 많은 협조를 해 줄 것”을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712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우리는 원팀’ 경남도 시·군 보건소장 코로나19 대응에 머리 맞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