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27(금)
 

- 도내 정수장 51개소 중 17개소 점검완료…유충 미발견


- 특별점검 기간(7.11.~7.29.)을 단축하여 22일까지 완료 예정


165810948404584.jpeg

 

165810948405158.jpg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도민들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 공급을 위해 지난 7월 11일부터 도내 정수장 51개소에 대해 정수장 유충 특별점검을 추진 중이다.

 

현재 도내 정수장 17개소에 대해 점검완료 하였으며, 점검결과 정수장 위생상태가 양호하였고 정수공정 전과정에서 유충 등 특이사항을 발견하지 못했다.

 

경남도는 나머지 34개소에 대해서도 순차적으로 점검을 실시하여 이달 29일까지 특별점검을 완료할 예정이었으나, 사안의 중요성을 고려하여 22일까지 기간을 단축하여 특별점검을 완료할 예정이다.


점검 시, 정수처리 전 공정에 대한 유충 모니터링 실시 여부, 정수장 주변 유충 서식 우려 환경 정비 및 정수장 위생시설 관리 상태 등을 확인 하였으며, 현장에서 정수 전공정별 유충 모니터링도 실시하였다.


경남도는 유충 발생 우려 시기임을 고려하여 환경부 지침에 따른 유충 모니터링 주기(평상시 주1회~일1회)보다 자체적으로 검사주기를 강화(취수원~정수지까지 정수장 전 공정 일1회)하고 있으며, 역세척 주기도 단축하여 실시하는 등 수돗물 유충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모니터링 및 정수장 운영 강화에 힘쓰고 있다.


또한, 석동정수장의 정상화를 위해 낙동강유역환경청 등 관계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한편, 해마다 전국적으로 발생하는 수돗물 유충사고로 가정 내 수돗물 수질에 대하여 불안한 도민들을 위해 “우리집 수돗물 안심 확인제”를 실시하고 있으며, 인터넷(물사랑누리집,http://ilovewater.or.kr)이나 시군 상수도부서를 통해 무료 수질검사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정석원 경남도 기후환경산림국장은 “도민들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 공급을 위해 도내 정수장에 대해 면밀히 점검 중이며, 현재까지 정수공정 등에서 특이사항을 발견하지 못했다”라며, “이번 특별점검을 통해 정수장 위생상태를 다시 한번 확인하는 등 안전한 수돗물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4640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도, 안전한 수돗물 공급 총력! 도(道)내 정수장 51개소 유충 특별점검 추진 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