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27(금)
 
- 금리, 상환 조건도 올해 한시적으로 대폭 낮춰

7.25(김해시+사룟값+폭등에+사료구매자금+도내+최대+융자지원)1.JPG.middle.jpg


김해시(시장 홍태용)는 사룟값 폭등에 어려운 축산농가 지원을 위해 하반기 특별 사료구매자금 96억4800만원을 융자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상반기 사료구매자금 61억9000만원을 포함한 김해시의 올해 누적 지원 규모는 158억3800만원으로 경남도내 지자체 중 제일 많다. 


특히 올해 한시적으로 기존 1.8% 금리를 1.0%로 대폭 낮췄고, 상환 조건도 2년 일시 상환에서 3년 거치 2년 분할 상환으로 변경해 농가 부담을 줄였다. 


자금의 사용 용도는 신규 사료 구매와 기존 외상금액 상환으로 대출상품은 자금 신청 농축협에서 8월 1일부터 신청 가능하며 대출기한은 10월 31일까지이다.


지원대상은 축산업등록제에 참여한 축산농가와 법인으로서 지난 6월 하반기 특별 사료구매자금 신청자 중에서 지원 우선순위에 해당하는 105명이다. 


이병관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최근 국제곡물가격 인상에 따른 사룟값 상승으로 경영 위기 있는 축산농가에 단비가 되어 농가 경영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64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해시, 사룟값 폭등에 사료구매자금 도내 최대 융자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