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30(금)
 

- ‘경남형 청년친화기업’의 효과적인 홍보를 위한 서포터즈 운영

- 24일까지, 홍보에 관심있는 청년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

- 9월 1일~10월 31일 2개월간, 블로그 등 온라인 매체 활용 활동


경남도와 경남경제진흥원은 청년이 일하기 좋은 경남형 청년친화기업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청년들의 참여를 독려하기 위하여 청년친화기업 홍보 서포터즈를 8월 24일까지 모집한다.


모집 대상은 경남도민 중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의 청년은 누구나 가능하며 학력 등 별도의 자격요건을 요구하지 않는다. 인터뷰 등의 콘텐츠 제작을 위해 평일 중 선정기업 방문과 인터뷰가 가능하여야 하고, 사회 관계망 서비스(SNS) 홍보 특성상 본인 계정의 블로그 또는 인스타그램으로 홍보 관련 활동 경험이 있는 사람을 우선 선발한다.


홍보 서포터즈는 9월1일~10월31일 2개월간 운영되며, 선정기업 방문과 시설견학, 재직자 인터뷰, 청년 친화기업 지원사업 및 선정기업 홍보 콘텐츠 제작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서포터즈에게는 참여도에 따라 소정의 활동비 지원과 활동 증명서를 발급할 예정이며, 활동이 끝난 후 우수 서포터즈를 선발하여 상금도 지원한다.


희망자는 24일까지 경상남도경제진흥원 누리집(https://www.gnepa.or.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자 중 본인 계정의 온라인 채널(블로그 또는 인스타그램 등) 운영 또는 사회 관계망(SNS) 홍보활동 경험 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하여 최종 선발할 계획이다.


한편, 청년 친화기업은 경남의 기업 중 청년일자리 창출과 조직문화, 복지혜택 등이 우수한 도내 중소기업을 발굴해 지원함으로써 기업의 사기 앙양과 지역 일자리 창출을 확산시키고, 청년들이 구직활동을 능동적으로 참여하기 위한 시책이다. 경남도는 지난 7월 29일 ‘22년 경남형 청년친화기업’으로 선정된 20개 기업에 인증서를 수여했다.


김창덕 일자리정책과장은 “지역을 살리고 지역을 떠난 청년들이 다시 돌아올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선 청년이 일하고 싶은 기업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청년친화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에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만큼, 홍보 서포터즈를 통해 많은 청년이 청년친화기업을 알 수 있도록 온라인 채널 운영에 경험있고 능력있는 청년들이 많이 지원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90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청년이 근무하고 싶은 ‘청년친화기업 홍보 서포터즈’ 모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