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7(수)
 

166425683579949.jpg

 

166425683581072.jpg

 

- 27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2022년 제3차 응급의료위원회 개최

- 응급의료센터장․소방본부 등 응급의료 전문가로 구성된 위원 참석

- 응급의료 종합컨트롤타워 추진 방향 및 유관기관 협력 방안 논의

- 응급환자 불수용 사례 개선방안 필수 안건 지정으로 매 회의마다 논의


경상남도는 27일 오후 경남도청 소회의실에서 ‘2022년 제3차 경상남도 응급의료위원회’를 개최하였다.


경상남도 응급의료위원회는 응급의료 정책결정, 실행방안 제시 등 민관 협치(거버넌스)형 자문기구로 위원장인 도 복지복건국장과 응급의료센터장, 경남소방본부 방호구조과장, 119종합상황실장 등 응급의료 전문지식과 경험이 풍부한 사람 등 총 10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회의는 ‘응급의료 종합컨트롤타워 구축 계획’ 수립 후 추진사항을 공유하고, 추진방향 등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된 것으로 ▲ 응급의료지원단 설치·운영, 도민 인식개선 사업 등에 대한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고 ▲ 응급환자 불수용사례 개선방안 ▲ 권역별 응급의료기관 협의체 운영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였다.


이날 회의에는 경남공공보건의료지원단과 경남응급의료지원센터(국립중앙의료원 소속)가 함께 참여해 앞으로 추진되는 응급의료 종합컨트롤타워 구축을 위한 협력 방안도 모색했다.


위원들은 응급의료 현장상황을 적극 반영한 실효성 있는 응급의료 종합컨트롤타워 구축에 기대를 표하고, 세부 추진 방안들에 대해 현장중심의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였으며, 도내 응급의료 여건과 실정에 맞는 경남형 응급의료체계로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민문기 부위원장(양산부산대학교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장)은 “응급의료 종합컨트롤타워 구축을 위해 다 함께 힘을 모아 도내 응급의료가 성장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지숙 도 식품의약과장은 “2023년 응급의료 종합컨트롤타워 본격 추진을 위해 응급의료 정책결정을 담당하고 있는 응급의료위원회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면서, “응급의료 전문가들과 협업하여 도민 중심, 현장 중심의 응급의료체계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상남도는 지난 7월부터 응급의료 종합컨트롤타워 구축 준비단계인 현행체계 개선을 위해 위원회 등 정비를 추진해 왔다고 밝혔다.


위원회 위원을 응급의학과장에서 응급의료센터장으로 직급을 상향 조정하고, 소방본부 119 종합상황실장 등을 추가 위촉하였으며. 응급환자 불수용사례 개선방안을 매 회의마다 계속 논의하기 위해 이를 필수안건으로 지정하는 등 위원회 기능 강화도 추진해 왔다.

 

태그

전체댓글 0

  • 4635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상남도 응급의료위원회 개최, 응급의료 종합컨트롤타워 구축 본격 논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